이상한 시인 이상과 이상한 화가 구본웅.인왕산 자락에 또 한쌍의 화중유시 단짝
<이상의 집>

계단에 앉아 이상 영상을 보다.

이상(1910~1937)과 구본웅(1906~1953)은 종로 토박이입니다. 이상은 사직동, 구본웅은 필운동, 두 사람 다 인왕산 자락에서 태어나 누상동 신명학교를 함께 졸업한 친구입니다.
척추장애와 독특한 화풍 때문에 ‘한국의 로트레크’로 불린 구본웅은 이상의 초상화를 그렸고, 천재시인 이상은 구본웅을 위해 시를 썼습니다.
인왕산 자락 쉼터에 자리한 구본웅의 그림과 이상의 시를 보며 우정에 대해 생각해봅니다.

화가 구본웅이 그린 이상의 얼굴. ‘친구의 초상’(1935년 작)이란 제목이 붙은 이 작품에서 구본웅은 반항적인 예술세계를 펼쳤던 이상의 성격을 유감없이 드러냈다.

삽화가였던 행인(杏仁) 이승만(1903-1975)선생이 그린 '이상과 구본웅'.

한국의 로트렉이라 불린 화가 구본웅(1903-1953). 이상의 단짝 친구였다.
[시인의사랑-이상과 금홍⑤끝]금홍이의 몸에서는 멜론 냄새가 났다? - 아시아경제 [시인의사랑-이상과 금홍⑤끝]금홍이의 몸에서는 멜론 냄새가 났다? - 아시아경제 - https://www.google.com/amp/amp.asiae.co.kr/2017/06/02/2017060217312128318.amp.html

권영민 교수의 문학 콘서트: 한국 근현대 예술가들의 삶과 문학으로 배우는 인간 (공)저: 권영민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