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카페 703'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9.04.06 손골성지, 카페 703

손골성지, 카페 703

마음을 찾아서 2019.04.06 15:07 Posted by 문촌수기
지난 주엔 용인 수지에 있는 손골성지 미사 다녀왔어요. 아프고부터 주일 미사는 성가대에 서는 본당 미사보다는 아내와 같이 조용하고 가까운 성지를 찾아 다녀요.
손골 성지 찾아 가는 길에 작은 카페가 있고 기린, 고양이, 어린왕자 그림과 뜰에 가득한 햇살에 끌려 들어갔어요. 주인장이 정성들여 볶은 커피콩으로 커피를 내려주셨어요. 마당에서 햇살까지 담아 마셨어요.
눈 앞에 유난히도 노란색 들꽃이 눈에 들어 왔습니다. 아내가 금새 '복수초(福壽草)' 라고 이름 부르네요. 주인마님도 그 이름을 알아주셨다며 반겼습니다.
"아하! 복수초가 너로구나. 내가 너를 닮았다더니, 너를 처음보네. 이쁘구나!"
무슨 말이냐구요? DAUM(다움)에서 꽃검색하여 나를 셀카하니 나를 '복수초'래요. 복과 장수의 상징! 처음으로 '나'를 보았어요. 그리고 꽃말을 더 읽으니, 말 그대로 수복강령, 눈 속에 피는 연꽃 같다고 '설연화(雪蓮花)', 쌓인 눈을 뚫고 나와 꽃이 피면 그 주위가 동그랗게 녹아 구멍이 난다고 '눈색이꽃', '얼음새꽃'이라도 하고요.
강원도 횡성에서는 '눈꽃송이'라고 부른답니다. 그런 기운 받아 건강하고 밝은 세상 살아야겠어요.
여러분은 무슨 꽃일까요?
<카페 703>

복수초

이 봄에 수복강령을 빌며,
복수초 그냥 그림

'마음을 찾아서'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성지순례ㅡ은이성지  (0) 2019.04.06
성지순례ㅡ미리내 성지  (0) 2019.04.06
손골성지, 카페 703  (0) 2019.04.06
성지순례ㅡ손골성지  (0) 2019.04.06
아기 예수 오실 때가 되었네  (0) 2018.12.07
닫힌 문일까? 열린 문일까?  (0) 2018.04.26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