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토리텔링 이란?

인문학과스토리텔링 2013. 12. 7. 19:54 Posted by 문촌수기

행위와 내용이 포함된 사건에 대한 진술이 지배적인 포괄적인 담화 양식입니다.

 

스토리텔링이란 영상 매체가 인쇄 매체와 차별성을 강조하기 위해 만들어낸 새로운 단어입니다. 서사, 이야기, 스토리, 담론이란 말들이 있지만 ‘이야기하기’란 현재진행형의 개념을 쓰게 이유는 정보통신 발달로 새로운 매체가 등장했기 때문입니다. 기존 서사학은 텍스트와 이야기 구조에 집중되기 때문에 디지털 매체에는 잘 맞지 않습니다. 
 
스토리텔링(storytelling)은 ‘story’, ‘tell’, ‘ing’의 세 요소로 구성된 단어입니다. 즉 이야기와 말하다, 그리고 현재진행형의 의미를 담고 있는 것입니다. 스토리텔링에서의 ‘tell’은 단순히 말한다는 의미 외에 시각은 물론 심지어 촉각이나 후각 같은 다른 감각들까지 포함합니다. 특히 구연자와 청취자가 같은 맥락 속에 포함됨으로써 구연되는 현재 상황이 강조됩니다. 

여기에 ‘ing ’는 상황의 공유, 그에 따른 상호작용성의 의미를 내포합니다. 스토리텔링이란 이 야기성·현장성·상호작용성이 강화된 오늘날의 이야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스토리텔링, 즉 ‘이야기하기’는 현재의 상황에 대한 중요성과 청중의 상호작용이라는 행위적 측면이 강조된 단어가 됩니다. 결과적으로 디지털 시대의 특성과 맞물려 서사학은 변모하고 있으며, 특히 스토리텔링의 전면적 등장을 낳고 있는 것입니다.

 
또 다른 견해로 스토리텔링은 사건에 대한 진술이 지배적인 담화 양식입니다. 사건 진술의 내용을 스토리라 하고 사건 진술의 형식을 담화라 할 때 스토리텔링은 스토리, 담화, 이야기가 담화로 변하는 과정의 세 가지 의미를 모두 포괄하는 개념입니다. 이런 포괄적인 개념이 대두된 것은 현대 이야기 예술에서 행위와 결과물, 즉 이야기하기의 행위(conduct)와 이야기 자체(contents)를 동시에 지칭하는 경우가 많아졌기 때문입니다. 또 내용적으로 스토리텔링은 사건에 대한 순수한 지식이 아니라 화자와 주인공 같은 인물의 형상을 통해 사건을 겪은 사람의 경험을 전달한다는 점에서 단순한 정보와 변별됩니다.

 

요즘 스토리텔링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의 성장과 디지털미디어 환경 변화, 스마트폰 보급 및 확산으로 개인휴대용미디어가 최고 전성기를 맞고 있습니다. 자신만이 가진 개인미디어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를 활용해 상호작용의 시대를 열어가고 있습니다. 개인미디어는 단순한 자기 계발을 넘어 지식정보화 시대에 빠른 정보 습득과 전달, 마케팅에 중요한 수단이 됐습니다. 이런 변화 속에서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콘텐츠 생산을 위한 ‘스토리’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것은 당연한 현상입니다. 이와 같은 인식 확산은 ‘스토리텔링’ 전문 교육으로 이어지고 있으며 이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어 반가운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스토리 강국을 꿈꾸어 봐도 좋을 것입니다.

출처 : 독서신문

댓글을 달아 주세요

마르셀 뒤샹 : 계단을 내려오는 나부 -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miart23&logNo=30144522302

기계화된 시대의 움직임을 정지된 캔버스에 그림. - 한 장면 만으로 그 사람을 이해하지 말자.

 

인간은 어느 것 하나로 identify할 수 없는 다양성의 복합체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solidarity&logNo=100000350457

 

계단을 내려오는 나부 재현 뒤샹, 이모티콘 : http://valley.egloos.com/viewer/?url=http://likenoone.egloos.com/3044808

 

프랑스 아방가르드 미술가 마르셀 뒤샹Marcel Duchamp의 유명한 작품

: Nude Descending a Staircase, No. 2  1912년 작품이다.

 

계단을 내려오는 뒤샹

 

계단을 내려오는 이모티콘

 

댓글을 달아 주세요

피카소의 우는 여인

 + 브리태니커 백과사전

파블로 피카소가 전쟁의 비극을 통한 여인들의 슬픔을 상징화하여 그린 작품.

이 작품은 에스파냐 내란을 주제로 전쟁의 비극성을 표현한 피카소(1881~1973)의 대표작으로 <게르니카 Guernica>의 습작에서 시작되었다. 피카소는 이 작품을 통해 전쟁의 비극을 통한 여인들의 슬픔을 상징화하였다. 작품 속의 여인은 소리내어 울기보다는 슬픔이 복받쳐 가슴으로 울고 있는 듯힌 표정이다. 다양한 각도에서 사물을 보아야만 진실을 파악할 수 있다고 생각한 피카소는 여인의 앞모습과 옆모습을 입체적으로 분해하여 동시에 그려 고통스런 얼굴을 묘사하였다. 이 그림의 모델은 에스파냐 내란이 한창 진행 중이던 때에 만난 피카소의 다섯 번째 연인 도라 마르(Dora Maar 1907~1997)로 피카소와의 사랑 때문에 슬픈 그녀를 그린 것이기도 하다.

 

  + 메이 스캔 피아노곡  이야기 :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panem&logNo=70116365448

  + 내 상한 심령 주민 만이 아신다. : http://cafe.daum.net/djlmc/LxfW/70?docid=3915170386&q=%C7%C7%C4%AB%BC%D2%20%BF%EC%B4%C2%BF%A9%C0%CE&re=1

  + 피카소의 큐비즘 : http://cafe.daum.net/tourmeeting345/M8dH/3280?docid=4198074013&q=%C7%C7%C4%AB%BC%D2%20%BF%EC%B4%C2%BF%A9%C0%CE&re=1

 + 지식채널 : [다음팟]http://tvpot.daum.net/clip/ClipView.do?clipid=50874120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lllongrun&jumpingVid=46B97928A6DCCCFEAF8837C6788CE535A511&logNo=60177046856

 

  + 두 여인 이야기 : MBC 서프라이즈 http://tvdaily.mk.co.kr/read.php3?aid=1366510861500224002

[티브이데일리 여창용 기자] 20세기 최고의 화가로 불리는 파블로 피카소와 그의 두 여인의 숨겨진 이야기가 공개됐다. 21일 방송된 MBC '신비한TV 서프라이즈'의 익스트리 서프라이즈 코너 '오 나의 뮤즈여'에서 파블로 피카소의 작품 세계가 조명됐다.20세기 입체파라는 화풍을 완성한 화가로 평가받는 파블로 피카소는 초창기에는 생계를 이어가는 것조차 어려운 무명화가였다.1907년 아비뇽의 여인들 발표하며 이름을 알리게 되지만 피카소는 더이상 영감을 얻지 못해 자괴감에 빠졌다. 어느날 우연히 마리 테레즈라는 여인을 만난 피카소는 영감을 회복하게 됐다.당시 미술계에서는 볼 수 없던 획기적인 화풍을 선보였던 피카소는 미술계의 스타로 발돋움했다. 하지만 풍부한 감성과는 달리 미술에 대한 소양이 없었던 마리 테레즈에 싫증을 느끼게 된다.

 

'서프라이즈' 파블로 피카소의 두 여인, 비극적인 삶 눈길

20세기 최고의 화가로 불리는 파블로 피카소와 그의 두 여인의 숨겨진 이야기가 공개됐다.

21일 방송된 MBC '신비한TV 서프라이즈'의 익스트리 서프라이즈 코너 '오 나의 뮤즈여'에서 파블로 피카소의 작품 세계가 조명됐다.

20세기 입체파라는 화풍을 완성한 화가로 평가받는 파블로 피카소는 초창기에는 생계를 이어가는 것조차 어려운 무명화가였다.

1907년 아비뇽의 여인들 발표하며 이름을 알리게 되지만 피카소는 더이상 영감을 얻지 못해 자괴감에 빠졌다. 어느날 우연히 마리 테레즈라는 여인을 만난 피카소는 영감을 회복하게 됐다.

당시 미술계에서는 볼 수 없던 획기적인 화풍을 선보였던 피카소는 미술계의 스타로 발돋움했다. 하지만 풍부한 감성과는 달리 미술에 대한 소양이 없었던 마리 테레즈에 싫증을 느끼게 된다.

이후 사진작가로 활동하던 도라 마르라는 여성을 만났다. 도라 마르를 만난 피카소는 20세기 최고의 역작이라는 '게르니카'를 내놓는다. 또한 도라 마르의 우는 모습에서조차 영감을 얻게 됐다.

하지만 도라 마르의 우는 모습이 지겨워진 피카소는 결국 도라 마르와 이별을 선택했다. 피카소의 화풍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친 두 여인과의 이별로 인해 피카소는 화가로서의 전성기도 막을 내린다.

이후 여러 여자들을 전전하다가 1961년 40세 연하의 자클린 로크와 결혼식을 올린 피카소는 1973년 4월 8일 조용히 세상을 떠났다.

평온하게 생을 마감한 피카소와는 달리 마리 테레즈와 도라 마르는 정신병에 시달리다 자살로 생을 마감했다.

피카소의 작품 세계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쳤던 두 여인의 비극적인 삶은 피카소가 남긴 그의 작품보다 더 격정적인 삶이었다.

[티브이데일리 여창용 기자 news@tvdaily.co.kr /사진=MBC방송화면 캡쳐]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3-1학년-모둠활동:효문자도(행복한 가정을 위한 노력)

[내용 추가 / 수정 : 2014년 12월 16일]

저의 도덕교과 픽토리텔링 (그림이야기) - 효 문자도 그리기 모둠활동 입니다.
중학교 1학년 도덕 - 가정생활과 도덕 수업 시간이죠.
우리 전통 민화에서의 문자도는 여러 종류가 있죠. 그중 대표적인 것이 효제(孝悌)문자도랍니다.
간단히 말해 '효제문자도'입니다만, 실은 효제충신예의염치 - 8개의 덕목에 담긴 이야기를 그림으로 나타냈답니다. 이것을 8폭 병풍으로 만들어 두고 자녀들의 도덕교육을 시켰다니 조상들의 슬기와 교육방법은 오늘날 우리들에게 가르치는 바가 큽니다.   
 효:부모님께 드리는 사랑(효도)         / 제:형제간의 사랑(우애) /
 충:자기 생활에의 최선과 충성(충실) / 신:친구의 신의 /
 예:사람이 지켜야 할 도리(예의)       / 의:옳은 바를 실행(정의) /
 염:청렴하며 체면을 차릴 줄 아는 것 / 치:부끄러움을 아는 것

이 중, [효 문자도] 속에는 5명의 효자 이야기가 있답니다. 유감스럽게도 모두 중국사람 이야기죠.
 - 맹종이 겨울 대숲에서 죽순을 구한 이야기
 - 왕상이 겨울 연못, 얼음을 깨고서 잉어를 구한 이야기
 - 황향이 여름철, 아버지 잠자리를 시원하게 부채질한 이야기
 - 육적이 친구집에서 먹어본 맛난 귤을 어머니 드리기 위해 가슴 속에 품었던 이야기
 - 순(요순우탕 할 적의 순임금)이 학대하는 계모와 방관하는 아버지를 원망하지 않고 거문고를 타면서 마음을 달래며 지성으로 효를 다한 이야기

  이것 보셔요! 스토리의 3요소가 잘 드러나있죠?  '인물-배경-사건'말이죠.
  가령, 육적회귤 : 육적(인물)이 어릴 적 부잣집 친구 집에 놀러 갔는데(배경)
      친구 어머니가 내어 놓으신 귤을 처음 맛보고선 엄마 생각이 나서 친구 몰래 윗도리 가슴 속에 귤 몇개를 감추고서 일어서 나오다가, 마당에서 친구의 어머니를 만나 인사를 드리려 허리를 숙였다가 그만 귤이 떨어지고 말았답니다. 얼마나 부끄럽겠습니까? 그 귤을 품은 까닭을 아신 친구의 어머니는 육적을 효자라 칭찬하며 소쿠리에 귤을 담아 주셨답니다. (사건)

 이제, 교사가 해야 할 중요한 요소가 있답니다. 그것은 바로 [의미](Meaning) 부여 입니다.
 즉 교육적 의미(수업 주제/교훈)를 어떻게 부여하느냐에 따라 스토리텔링이 완성이 됩니다.
 저의 의미 부여의 핵심이 바로, [나의 이야기]로 바꾸는 것이랍니다.
 나 라면? 내가 주인공이라면? 내 삶에의 적용과 의미는?
비록, 중국 사람이지만 이 이야기[His story]를 들려준 후, 이제 [나의 이야기 / 우리들의 이야기]를 그려가자고 했답니다.  이것이 바로 저의 My story-telling 이며, Pictory-telling (그림 이야기) 랍니다.

---------------------------------------------

다른 반입니다. 2개 모둠은 좀 늦게 제출했네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2013-1학년-모둠활동:효문자도(행복한 가정을 위한 노력)

 

1모둠에 4-5명 친구들, 행복한 가정을 이루기 위한 우리의 노력, 효도와 우애 등을 그림으로 표현해 보았습니다.

귀여운 아이들, 모둠 발표후 전체 작품을 촬영하려는데 굳이 양옆에 붙어서서 찍어달라네요. 요놈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효(한자) 글자그림 - 그림이 있는 효 이야기 - 20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효(한글) 글자그림 - 그림이 있는 효 이야기 - 2010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나의 효도 그림 이야기 - 한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우리 조상들의 문자도(효제충신 예의염치)의 응용 -  나의 효도 그림 이야기 (my pictory telling)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