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논어와 놀기

1723 용기보다는 정의를

by 문촌수기 2022. 4. 30.

富를 최고로 여기는 사람, 정의를 최고로 여기는 사람, 사랑을 최고로 여기는 사람, 이 셋이 같은 길을 걸을 수 있을까? 같은 길을 걷는다해도 함께  가지는 않을 것이다.
최고로 여기는 가치가 무엇인가에 따라 삶이 달라진다. 군자는 모름지기 勇을 높이기보다 義를 높여야 한다. 義보다도 仁을 높여야 한다.

17 23 子路曰: “君子尙勇乎?”
子曰: “君子義以爲上, 君子有勇而無義爲亂,
小人有勇而無義爲盜.”
(자로왈: “군자상용호?”
자왈: “군자의이위상, 군자유용이무의위란,
소인유용이무의위도.”)

Tsze-lu said, ‘Does the superior man esteem valour?’
The Master said, ‘The superior man holds righteousness to be of highest importance.
A man in a superior situation, having valour without righteousness, will be guilty of insubordination; one of the lower people having valour without righteousness, will commit robbery.’

'논어와 놀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1724 군자가 미워하는 사람  (0) 2022.04.30
1723 용기보다는 정의를  (0) 2022.04.30
1721 삼년상은 왜?  (0) 2022.04.29
1719 하늘이 무슨 말을 하더냐?  (0) 2022.04.28
1710 시를 배워야  (0) 2022.04.27
1709 詩를 배워야하는 까닭은?  (0) 2022.04.26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