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노래커피그림이야기

꽃과 어린 왕자

by 문촌수기 2022. 5. 2.

동화가 노래가 되고, 이제 그림이 되었다. 유난히도 작은 별, B612에는 장미꽃 한송이를 사랑한 어린왕자와 화산 셋 그리고 어린 왕자가 외로울 때면 자리를 옮겨가며 석양을 바라봤다는 의자가 있다. 장미를 내버려두고 어린 왕자는 별을 떠나 우주를 여행하였다. 왕이 홀로있는 별, 가로등 별, 주정뱅이 별을 지나 마지막으로 지구에 도착했다.
지구에서 만난 귀가 큰 여우는 말도 잘했다. 그는 현자였다. 그리고 어린왕자가 떠나온 자기 별로 다시 돌아가게끔 도와준 뱀도 있다. 고장난 비행기를 다 고친 쌩떽쥐뻬리도 어린왕자의 친구가 되어 주고자 석양으로 날아갔다.

꽃과 어린 왕자, 노래그림

하모니카 연주ㆍG키

꽃과어린왕자-Gkey.m4a
3.47MB

<꽃과 어린 왕자>
밤하늘에 빛나는 수많은 저 별들 중에서
유난히도 작은 별이 하나 있었다네
그 작은 별엔 꽃이 하나 살았다네
그 꽃을 사랑한 어린 왕자 있었다네
꽃이여 내말을 들어요 나는 당신을 사랑해요
어린왕자 그 한마디 남기고 별을 떠나야 하였다네
꽃은 너무나 슬퍼서 울었다네 꽃은 눈물을 흘렸다네
어린 왕자는 눈물을 감추며 멀리 저멀리 떠나갔네
한해두해 지난 뒤 어린왕자 돌아왔네
하지만 그 꽃은 이미 늙어 버렸다네
왕자여 슬퍼하지 말아요 나는 당신을 기다렸어요
꽃은 그 말 한마디만 남기고 그만 시들어 버렸다네
어린 왕자는 꽃씨를 묻었다네 눈물을 흘렸다네
어린 왕자의 눈믈을 받은 꽃씨는 다시 살아났다네
랄랄랄랄랄랄랄라 꽃은 다시 살아났네
랄랄랄랄랄 하늘가에 아름다운 사랑이야기

'노래커피그림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과 어린 왕자  (0) 2022.05.02
오늘ㆍ Today  (0) 2022.04.25
애니송(Annie's Song), 늘 그대와 함께  (0) 2022.04.08
김민기, 상록수와 아침이슬  (0) 2022.04.04
홍시, 울엄마가 생각이 난다.  (0) 2022.04.01
모란 동백, 울엄마  (0) 2022.03.24

댓글0